취업준비생들이 취업에서 가장 중요하게 생각하는 조건이 무엇인지에 따라 취업을 희망하는 기업도 달라지는 것으로 나타났다.

취업포털 잡코리아가 최근 아르바이트포털 알바몬과 함께 올 상반기 취업을 목표로 하는 대학생 및 취준생 1,533명을 대상으로 설문조사를 실시한 결과 이같이 나타났다.

먼저 취준생들이 올 상반기에 지원의사가 있는 기업유형을 모두 선택하게 했다. 그 결과 올 상반기 취준생 10명 중 7명의 꼴로 △중소기업(70.1%, 이하 응답률)에 지원할 예정인 것으로 나타났다. 이어 △공기업 및 공공기관(이하 공기업) 54.8%, △대기업 52.6% △외국계기업 38.4% 순으로 나타났다.

설문조사 결과 지원기업에 모두 합격했을 때 최종 선택할 기업유형에서 △공기업이 40.2%의 비중으로 1위를 차지했다. 2위를 차지한 △대기업(29.0%)보다 10%P 이상 높은 수치였다.


특히 취업에서 중요하게 생각하는 조건이 무엇인지에 따라 최종적으로 선택하는 기업의 유형도 달라졌다는 데 주목했다. 이번 조사에서 ‘취업할 회사를 결정하는 데 있어 가장 중요하게 생각하는 조건’을 선택하게 한 결과, ‘지원 기업에 모두 합격한 경우 최종 선택할 기업유형’에 따라 1위가 모두 다르게 나타난 것.

먼저 ▲공기업을 최종 선택한다고 답한 취준생들은 △고용안정성(33.2%)을 취업을 결정하는 가장 중요한 조건으로 꼽았다. 반면 ▲대기업을 희망하는 취준생은 △연봉수준(23.4%)을, ▲외국계 취업을 희망하는 취준생은 △복리후생(19.7%)을 가장 중요한 조건으로 꼽았다. 지원한 회사에 모두 합격하더라도 ▲중소기업에 취업하겠다고 선택한 취준생들이 취업할 기업을 선택하는 데 있어 가장 중요하게 여기는 조건은 △나의 성장 가능성(22.8%)이었다.


  • 페이스북
  • 트위터
  • 복사
  • 인쇄
  • 복사
  • 인쇄
관련뉴스 보기