직장인 10명 중 8명은 현재 자신의 경제력에 대해 만족하지 못하는 것으로 나타났다.

취업포털 커리어가 직장인 442명을 대상으로 ‘경제력 만족도’에 대한 설문조사를 진행한 결과, 경제력을 가늠하는 본인만의 기준이나 척도에 대해 응답자의 69%가 '연봉이라고 답했다. 다음으로 현금 보유량을 의미하는 ‘통장 개수(14.3%)’, ‘여가생활(10.4%)’, ‘자가 유무 또는 집세 가격(4.3%)’, ‘본인 차량 보유(2%)’ 순으로 나타났다.


또한 응답자의 82.6%가 현재 스스로의 경제상황에 대해 ‘만족하지 않는다’라고 답했다.

이들이 ‘본인의 경제력에 만족하지 못하는 이유’는 ‘생활비만으로도 빠듯하다’라는 의견이 54.5%로 가장 많았다. 이어 ‘저축할 여유가 없다’ 23.8%, ‘내집마련으로 인한 대출이 부담된다’ 10.4%, ‘결혼 비용이 부담된다’ 8.2%, ‘양육비가 부담된다’ 3% 순이었다.

그렇다면 직장인이 본인의 경제적인 만족을 위해 가장 필요한 것은 무엇일까.

응답자의 절반 가량은 ‘연봉 인상(52.7%)’을 꼽았다. ‘이직(17%)’, ‘재테크(12.7%)’이 뒤를 이었고 ‘마음가짐의 변화(8.6%)’, ‘정부 정책 개선(4.5%)’, ‘절약(3.2%)’, ‘창업(1.4%)’ 등이었다.

경제적 만족감을 위해 현실적으로 필요한 연봉 수준으로는 ‘4000만원 이상 ~ 5000만원 미만’이라는 의견이 40.5%로 가장 많았다.

‘5000만원 이상’이라는 답변이 26%로 2위를 차지했고 ‘3000만원 이상 ~ 4000만원 미만’ 21.7%, ‘2500만원 이상 ~ 3000만원 미만’ 8.6%, ‘2000만원 이상 ~ 2500만원 미만’ 3.2%였다.


  • 페이스북
  • 트위터
  • 복사
  • 인쇄
  • 복사
  • 인쇄
관련뉴스 보기