최근 취업포털 잡코리아와 아르바이트포털 알바몬이 대학생 1,195명을 대상으로 '캠퍼스 물가'에 관한 설문조사를 실시했다.

조사 결과 대학생들은 캠퍼스 생활을 하며 일 평균 13,900원을 소비하고 있는 것으로 나타났다.
캠퍼스 생활을 하며 주로 비용을 소비하는 항목을 묻자(*복수응답), ▲점심, 저녁 등 식비(94.7%)에 비용을 소비한다는 답변이 1위를 기록했다. 이어 ▲커피(27.3%), ▲과자 등 간식비(23.0%), ▲복사, 프린트(13.8%), ▲전공서적 등 도서 구입비(13.6%) 등이 상위권에 올랐다.

그러나 부담스러운 소비 항목을 조사한 결과(*복수응답), '전공서적 등 도서 구입비(58.0%)'와 '동아리, 학과 등 활동비(18.3%)'가 상위권에 올라 주요 소비 항목과 차이를 보였다.


다음으로 대학생들에게 캠퍼스 물가에 관한 의견을 물었다. '작년 대비 체감 캠퍼스 물가'가 어떤지 묻자 '물가가 올랐다'는 답변이 65.9%로 가장 높았고 '차이 없다(33.5%)', '물가가 내렸다(0.6%)'는 답변이 뒤를 이었다.

'캠퍼스 물가가 적당하다고 생각하는지' 묻자, 비싸다는 답변이 67.5%의 응답률로 1위를 기록했다.

이들은 비용 절약을 위해(*복수응답), '식사 시 저렴한 학생식당을 이용한다(50.7%)', '간식, 커피 등을 먹지 않는다(38.3%)', '학교에서 1끼만 먹는다(32.7%)'고 답했고, '일정 거리는 걸어서 이동하며(22.9%)' 교통비를 줄인다는 답변도 있었다.

한편 대학생들에게 향후 캠퍼스 물가가 어떻게 변할지 묻자 '오를 것'이라는 답변이 87.1%를 기록했다.


  • 페이스북
  • 트위터
  • 복사
  • 인쇄
  • 복사
  • 인쇄
관련뉴스 보기